하락장에 강한 ‘로보어드바이저’…“코스피200지수보다 높아”
하락장에 강한 ‘로보어드바이저’…“코스피200지수보다 높아”
  • 이봄 기자
  • 승인 2019.08.09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험중립형 RA 수익률 7.9% 기록
중위험 중수익 상품으로 자리 잡아

<대한데일리=이봄 기자> 올 상반기 로보어드바이저 수익률이 코스피200지수를 웃돌며 하락장에서도 선방한 것으로 나타났다.

코스콤은 올해 상반기 위험중립형 로보어드바이저(RA)의 수익률이 시장 참고지표인 코스피200(5.92%)보다 높은 7.9%를 기록했다고 지난 8일 밝혔다.

코스피200이 조정(-7.4)을 받았던 지난 1년 동안에도 위험중립형 RA는 2.23% 수익률을 기록했다. 특히 적극투자형 RA는 지난 6개월과 1년 동안 각각 10.2%와 0.97% 수익률을 기록하며 중위험 중수익 상품으로 자리 잡았다.

투자자산구성별로 살펴보면 해외주식을 포트폴리오에 포함한 RA의 수익률이 높았다.

상반기 해외 주식을 포함한 RA의 경우, 위험중립형은 10.98%, 적극투자형은 15%를 기록하며 같은 기간 코스피200 수익률을 크게 웃돌았다.

RA운영 주체별로 살펴보면 지난 상반기 위험중립형의 경우 증권사가 8.79%, 적극투자형의 경우 기술업체가 11.96% 수익률을 기록하며 타 업종(자산운용·자문일임·은행)보다 양호한 실적을 나타냈다.

코스콤 정지석 사장은 “로보어드바이저 서비스가 국민들의 자산을 효율적으로 증식시키는 대표적 중위험 중수익 상품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주기적으로 개별 상품의 수익률을 공개해 건전한 경쟁을 유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코스콤은 지난해 9월부터 RA 테스트베드 접수신청을 연 4회로 확대하고, 개인들의 진입장벽을 낮추는 등 다양한 시장참여자들에게 폭넓은 진입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