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은행, 대포통장 감축 TFT 신설
국민은행, 대포통장 감축 TFT 신설
  • 염희선 기자
  • 승인 2019.08.16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데일리=염희선 기자> 국민은행은 지난 14일 서울 여의도 본점에서 '전행적 소비자보호 강화 및 대포통장 감축 TFT'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전행적 소비자보호 강화 및 대포통장 감축 TFT는 금융사기 대응팀 신설에 이은 후속 조치이다. 특고도화되는 금융사기 수법에 대응하기 위해 국민은행 내 IT 관련 인력이 대거 합류했다. 이를 통해 빅데이터 분석, AI 적용 등 IT관점의 최신 기법을 활용한 종합 보이스피싱 예방 시스템을 구축할 것으로 기대된다. 

TFT는 보이스피싱 예방 효과가 입증된 모니터링 시스템 개편과 보이스피싱의 기술적 예방 방법 개발에 집중할 계획이다. 이전까지 대포통장 예방 효과가 높았던 요건을 복합 모형화해 금융사기 거래를 분석하고, 이를 새로운 모니터링 시스템에 적용하여 보이스피싱을 원천 차단하는 방안을 모색한다. 

나아가 통장개설부터 대포통장 발생 이후 대처방안까지 보이스피싱 전 단계에 걸쳐 피해를 예방할 수 있는 방안도 광범위하게 검토할 예정이다.

더불어 이번 TFT에서는 보이스피싱 피해 축소 노력에 한정하지 않고 민원 감축을 위한 ‘민원관리 원스톱 시스템’ 구축 등 금융소비자 권익강화를 위한 노력도 함께 진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