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초연금, 전 세대에 알리는 콘텐츠 공모전 열린다
기초연금, 전 세대에 알리는 콘텐츠 공모전 열린다
  • 염희선 기자
  • 승인 2019.09.02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데일리=염희선 기자> 기초연금을 자세히 알릴 수 있는 콘텐츠 공모전이 열린다. 

보건복지부는 추석을 맞이해 기초연금 제도의 의의를 살펴보는 '2019 기초연금 홍보콘텐츠 공모전'을 오는 9일부터 10월 31일까지 진행한다고 2일 밝혔다.  

기초연금제도는 공적연금 사각지대에 놓인 현 세대 어르신의 노후 소득을 보장하기 위해 2014년 7월부터 시행됐다. 2014년 월 최대 20만원으로 시작해, 지난해 9월 최대 25만원으로 인상됐다. 지난 4월에는 소득 하위 20% 이하 저소득 수급자에게 월 최대 30만원으로 수급액이 올랐다. 정부는 2021년까지 30만원을 받는 대상을 전체 수급자(소득 하위 70%)로 확대할 예정이다. 

이번 공모전은 현재 기초연금 수급 대상자뿐 아니라 어른과 아이 등 전 세대에 걸쳐 기초연금에 대한 생각을 표현한 홍보 콘텐츠를 모아 나누기 위해 준비됐다.

기초연금 행복의 발견이라는 주제로 진행되는 공모전에는 누구나 제한 없이 참여할 수 있다. 세부 주제는 △기초연금 신바람 난다 △청춘 기초연금을 공감하다! △기초연금 제도를 통한 노후생활의 든든한 보장 △내가 바라는 기초연금으로 나눠져 있다.

공모 분야는 어르신들이 손쉽게 접근할 수 있는 사진, 멋글씨(캘리그래피), 수기와 가족, 단체 등 팀 단위 공동 작업물로 함께 참여할 수 있는 영상, 포스터까지 총 5개 분야이다.

접수는 오는 9월 9일부터 10월 31일까지 공모전 페이지 또는 우편으로 할 수 있다. 접수와 심사는 기초연금 수급 어르신들의 참여를 장려하기 위해 일반부와 기초연금 수급 어르신부 2개로 나눠 실시하며, 심사 결과는 오는 11월 중 공모전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된다.

보건복지부장관상으로 △대상 1명(상금 300만원) △최우수상 3명(상금 100만원), 국민연금공단이사장상으로 △우수상 20명(30만 원) △장려상 30명(20만원) 총 2000만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학교, 단체, 기관의 적극적인 참여를 독려하고자 단체명 접수 기준으로 최다 참가 단체에게 ‘단체상’(보건복지부 장관상 및 상금 100만 원)이 주어진다. 또한 본선 최대 배출 단체의 지도자(기관장, 교사)에게는 ‘지도자상’(보건복지부 장관상 및 상금 100만 원)이 별도로 주어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