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연한 퇴직 후를 위해 '신한은행, 퇴근 후 100분 세미나'
막연한 퇴직 후를 위해 '신한은행, 퇴근 후 100분 세미나'
  • 염희선 기자
  • 승인 2019.11.07 1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데일리=염희선 기자> 신한은행은 서울시 중구 본점 대강당에서 3040세대의 은퇴설계를 위한 ‘퇴근 후 100분’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7일 밝혔다.

‘퇴근 후 100분’은 막연하게 느껴지는 퇴직 이후의 삶을 미리 준비할 수 있는 자산관리 솔루션을 제공하는 정기 세미나다. 지난해 시작한 ‘퇴근 후 100분’은 이번에 7회를 맞았으며 쏠(SOL)을 통해 신청한 30~40대 고객 200여명이 참가했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3040을 위한 미래설계전략 ▲향후 시장 전망과 투자전략을 주제로 은퇴설계 전문가인 신한은행 미래설계센터 최재산 팀장과 박지현 팀장의 강의가 진행됐다.

특히 3040세대가 많이 궁금해하는 절세와 관련된 IRP·연금저축을 활용한 실질적인 은퇴전략을 소개하는 내용이 고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빠른 속도로 신청 마감되는 ‘퇴근 후 100분’ 행사를 보며 고객들의 은퇴정보에 대한 관심을 확인하고 있다”며 “신한은행뿐만 아니라 신한금융그룹의 네트워크를 활용해 종합적인 은퇴솔루션을 제시하고 고객들이 행복한 미래를 설계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정보를 발굴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신한은행은 은퇴를 앞둔 50~60대 부부를 초청해 은퇴자산 관리 및 취미·건강 등의 주제로 강의를 진행하는 ‘부부은퇴교실’과 Q&A 형태로 연금에 대한 고객들의 궁금증을 해결해주는 ‘연금스쿨’, 은퇴 금융전문가가 직접 기업의 임직원을 찾아가 전문적인 금융교육 세미나를 제공하는 ‘미래설계 캠프’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