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카드, 소비자 평가 ‘좋은 카드사’ 1위
삼성카드, 소비자 평가 ‘좋은 카드사’ 1위
  • 이봄 기자
  • 승인 2019.11.08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금융소비자연맹
자료=금융소비자연맹

<대한데일리=이봄 기자> 삼성카드가 2년 연속 소비자 평가 좋은 카드사 1위에 올랐다.

금융소비자연맹은 8개 카드사의 개별 공시정보를 종합 분석해 2019년 소비자 평가 ‘좋은 카드사’ 순위를 발표했다.

좋은 카드사 평가는 안정성(40%), 건전성(20%), 수익성(10%), 소비자성(30%) 등 4대 부문 12개 항목으로 평가해 산정된다. 지난해 2위였던 겸영카드사의 회원사인 BC카드는 공시내용 부족으로 이번 연도 순위에서 제외했다.

삼성카드는 안정성 부문에서 1위를 차지했으며 소비자성, 건전성, 수익성에서 모두 2위로 좋은 평가를 받았다. 비씨카드는 건전성 1위, 안정성 2위로 좋은 평가를 받았으나 소비자성과 수익성이 각각 전년 2위에서 3위로 하락해 종합 순위 2위로 밀려났다. 신한카드는 소비자성과 수익성에서 각각 1위를 차지했으나 건전성이 4위를 차지했고, 안정성이 전년 3위에서 4위로 하락해 종합순위 3위를 차지했다.

KB국민카드는 안정성 순위가 하락했으며 건전성과 수익성 4위, 소비자성에서는 5위를 차지해 종합순위는 전년과 동일한 4위에 머물렀다. 우리카드는 안정성이 5위, 소비자성과 수익성이 전년 대비 각각 1단계씩 하락했지만, 건전성 부문에서 3위를 기록해 종합순위는 전년 대비 한 단계 상승한 5위를 차지했다.

반면, 현대카드는 건전성이 전년보다 두 단계 하락한 4위를 기록하고 안정성 부문에서는 전년에 이어 최하위를 기록해 종합순위는 전년보다 한 단계 하락한 6위를 기록했다. 롯데카드는 소비자성과 건전성 7위, 수익성 8위로 하위권에 머물러 전년에 이어 종합 순위 7위에 머물렀다. 하나카드는 전년과 동일한 수익성 6위, 안정성 7위의 낮은 성적을 받았으며 소비자성과 건전성도 전년에 이어 최하위를 기록해 4년 연속 8위에 머물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