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證, ‘싱가포르’ 주식 온라인 매매 서비스 개시
삼성證, ‘싱가포르’ 주식 온라인 매매 서비스 개시
  • 이봄 기자
  • 승인 2020.02.13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데일리=이봄 기자> 삼성증권은 업계 최초로 싱가포르 주식시장 온라인 매매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13일 밝혔다.

삼성증권은 싱가포르 주식시장에 시장 규모와 배당 수익률 측면에서 매력도 높은 리츠들이 상장되어 있다는 점에 주목해 이 서비스 도입을 결정했다.

삼성증권의 이번 온라인 매매 서비스 도입으로 투자자들은 언제 어디서나 싱가포르 주식을 편리하게 매매 할 수 있게 됐고, 수수료도 기존 오프라인 대비 절반 이상 저렴한 0.25%로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싱가포르 주식시장의 최고 매력 투자처로 꼽히는 리츠의 경우 높은 배당 수익률이 가장 큰 장점이다.

싱가포르 주식시장에 상장된 리츠의 평균 배당수익률은 6%를 상회해, 글로벌 리츠 선진국인 미국, 일본 등의 배당수익률인 4% 수준과 비교해도 약 50% 높은 수준을 자랑한다.

투자 대상도 다양해 작년 말 기준 싱가포르 주식시장에 상장된 리츠는 42개에 달하고, 이들 리츠의 시가총액은 전체 싱가포르 주식시장 시가총액의 약 14%에 이를 정도이다.

이런 시가총액 규모는 한국 시장에 상장된 리츠의 35배 수준으로, 글로벌 기준으로 미국, 일본, 호주, 캐나다에 이어 다섯 번째로 큰 규모에 해당한다.

서종범 삼성증권 글로벌영업전략팀장은 “저금리와 저성장 장기화로 매력적인 투자 수익을 얻기가 점점 어려워지는 상황에서 배당 매력이 높은 싱가포르 리츠에 대한 온라인 투자는 고객들에게 훌륭한 투자 대안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초저금리 시대에 맞는 다양한 상품을 선제적으로 제공할 수 있도록 우수한 상품과 서비스 발굴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삼성증권은 싱가포르 온라인 서비스 시행에 맞춰 이용 고객 전원을 대상으로 싱가포르 실시간 시세 무료 이벤트를 올 연말까지 진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