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개 금융협회 “콜센터 업무 늦어도 양해 부탁드립니다”
6개 금융협회 “콜센터 업무 늦어도 양해 부탁드립니다”
  • 임성민 기자
  • 승인 2020.03.19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에 콜센터 상담 인력 감축…대기시간 지연 예상

<대한데일리=임성민 기자> 6개 금융협회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직원 보호를 위해 콜센터 인력을 감축한다며, 고객들의 협조를 부탁했다.

은행연합회를 비롯한 생명·손해보험협회, 여신금융협회, 저축은행중앙회, 금융투자협회 등 6개 협회는 19일 공동 자료를 통해 "콜센터 상담인력의 교대근무와 시차출근을 시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상담 대기시간이 늘어나거나 일부 서비스에 대한 응대가 지연될 수 있으니 고객 여러분의 넓은 이해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현재 금융권은 상담사 간 좌석 간격 1.5m 이상 확보, 상담사 칸막이 60cm 이상 유지 및 교대 근무 등 사업장 내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고 있다. 또 감염 예방관리를 강화하고 있다.

6개 금융협회는 “상담원의 마스크 착용으로 발음이 불명확해 불가피하게 불편이 발생할 수 있는 만큼 고객 여러분의 양해를 부탁한다”며 “코로나 예방기간 동안 시급하지 않은 상담 건에 대해서는 가급적 콜센터 전화보다는 인터넷이나 모바일, ARS 등 비대면 채널을 적극 활용해 주실 것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