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 미래설계’ 브랜드 5주년 기념 행사 진행
‘신한 미래설계’ 브랜드 5주년 기념 행사 진행
  • 염희선 기자
  • 승인 2019.04.25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일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신한은행 본점에서 개최된 ‘퇴근 후 100분’ 은퇴 세미나에서  참가고객 200여명이 강연을 경청하는 모습.
24일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신한은행 본점에서 개최된 ‘퇴근 후 100분’ 은퇴 세미나에서 참가고객 200여명이 강연을 경청하는 모습.

<대한데일리=염희선 기자> 신한은행이 은퇴설계 브랜드 ‘신한 미래설계’ 출범 5주년을 맞아 세미나와 이벤트를 실시했다.

신한은행은 지난 24일 저녁 7시부터 서울시 중구 본점 대강당에서 3040을 위한 ‘퇴근 후 100분’ 은퇴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퇴근 후 100분’ 행사는 3040세대 직장인에게 막연하고 불안한 퇴직 이후의 삶을 미리 준비할 수 있는 솔루션을 제공하자는 취지로 지난해부터 실시하고 있으며, 신한은행 앱 SOL을 통해 신청한 직장인 고객 200명이 참가했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3040을 위한 자산관리전략과 2019년 시장트렌드’라는 주제로 은퇴설계 전문가의 강의가 진행됐으며, 특히 퇴직연금 활용법에 대한 다양한 가이드를 제시했다. 

2014년 4월 신한은행은 초고령화 사회와 100세 시대 준비를 위한 ‘진정성을 담은 은퇴솔루션’을 선보이기 위해 ‘신한 미래설계’라는 은퇴브랜드를 선포한지 올해로 5주년을 맞이했다.

특히 이번 세미나에서는 이를 기념하기 위해 참가한 고객 중 출석체크를 한 50명에게 스타벅스 커피쿠폰을 드리는 이벤트를 진행했고 5월 31일까지 ‘SOL’을 통해 ‘은퇴준비 자가진단’을 완료한 105명을 추첨해 다양한 경품도 제공하고 있다.

신한은행은 전국 영업점에 645명의 ‘미래설계컨설턴트’를 배치해 고객들이 언제든지 은퇴상담 서비스를 받아볼 수 있게 했으며, ‘퇴근 후 100분’ 외에도 ‘부부은퇴교실’과 ‘마래설계캠프’ 등 고객들의 은퇴 자산관리 교육도 꾸준히 진행하고 있다.

또한 앱 설치 없이도 뉴스를 검색하듯 쉽게 접근할 수 있는 웹 서비스 ‘미래설계포유’를 론칭해 금융, 여행, 건강, 문화, 반려동물 등 여러 테마의 정보 콘텐츠를 제공함으로써 매월 10만명 이상이 방문하는 모바일 은퇴플랫폼으로 자리매김했다.

신한은행 이내훈 신탁연금그룹 부행장은 "앞으로도 고객니즈 기반의 금융상품과 서비스 제공으로 고객들의 행복한 은퇴생활을 지원하는 대한민국 은퇴시장의 중추적인 역할을 꾸준히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