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생명, 1분기 당기순익 2299억원…전년比 48.6%↓
삼성생명, 1분기 당기순익 2299억원…전년比 48.6%↓
  • 임성민 기자
  • 승인 2020.05.15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데일리=임성민 기자> 삼성생명은 올해 1분기 연걸 기준 당기순이익이 2299억원으로 전년 동기(4473억원) 대비 48.6% 감소했다고 15일 밝혔다.

코로나 19로 주식시장이 급락하면서 변액보증손실이 확대됐고, 주식 손상차손 등이 발생했다는 게 삼성생명의 설명이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27.0% 증가한 10조3816억5600만원, 영업이익은 33.6% 감소한 3745억9600만원을 기록했다.

장래 이익의 흐름을 나타내는 지표인 신계약 가치는 3180억원을 기록하면서 전년 동기(3210억원)와 비슷한 수준을 기록했다.

신계약 APE(연납화보험료)도 1년 전과 비교해 2.3%, 보장성 신계약 APE는 8.8% 증가했다. 1분기 신상품 출시와, 비대면 마케팅 등이 활성화되면서다.

삼성생명은 1분기 기준 총자산이 309조6000억원, 자본건전성을 나타내는 RBC비율은 325%로 업계 최고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삼성생명 관계자는 “1분기에는 코로나19가 일부 자산 수익성에 영향을 미쳤으나 4월 이후 회복세를 보이고 있으며, 보장성 상품을 중심으로 신계약 가치가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