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대면 대출 편의성 높인 모바일 앱 ‘JT저축은행’ 나왔다
비대면 대출 편의성 높인 모바일 앱 ‘JT저축은행’ 나왔다
  • 이봄 기자
  • 승인 2020.07.22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대면 실명 확인만으로 대출 관련 절차 진행 가능

<대한데일리=이봄 기자> JT저축은행은 모바일에서도 쉽고 편하게 대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JT저축은행’을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JT저축은행 앱은 여신 전문으로 비대면 실명 확인만으로 대출한도 조회와 대출 신청, 대출거래약정서 조회, 상담원 연결 등 대출과 관련한 모든 절차를 진행할 수 있게 설계됐다.

특히 대출 심사에 필요한 각종 개인금융 정보를 자동으로 수집하고 입력해주는 ‘스크래핑(Scraping)’ 기술을 적용했다. 미리 발급받은 서류가 개인의 핸드폰에 저장돼 있다면 업로드 하여 간편하게 서류를 제출하는 등 번거로운 대출 절차를 간소화한 것이 특징이다. 고객들은 별도의 서류 제출이나 은행 방문 없이도 앱을 통해 간편하게 대출 신청을 할 수 있다.

본인 인증은 고객 본인 명의의 휴대폰 번호로 인증이 가능하며 최초 본인인증 이후 지문, 패턴 등 자신에게 가장 편한 방식으로 앱 로그인 및 대출 신청을 진행할 수 있다. 개인의 비밀번호(PIN번호) 확인을 통해 본인 확인 절차를 강화함으로써 명의 도용 및 대출 사기 방지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외에도 JT저축은행은 고객들이 앱 첫 화면에서 ‘간편 한도 조회’, ‘대출 신청’ 등 주요 기능을 바로 확인하고 이용할 수 있는 고객 친화적인 디자인과 편리한 UI(User Interface, 사용자 환경) 및 UX(User Experience, 사용자 경험)를 구현했다.

JT저축은행은 향후 앱에 대한 전반적인 안정성 검토를 거쳐 저축은행중앙회의 오픈 API (Application Programming Interface, 응용 프로그래밍 인터페이스)를 활용해 수신 서비스 기능을 추가할 계획이다. 또한 5분 이내로 송금 완료가 가능한 앱 전용 대출 상품 출시 및 각종 핀테크와의 연계 서비스 추진 등을 통해 고객 편의성을 보다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JT저축은행 최성욱 대표는 “코로나19 여파로 금융권에도 빠르게 확산되는 ‘비대면’ 문화에 발맞추는 것은 물론 고객들이 시간 장소 제약 없이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금융서비스를 이용하시도록 앱을 출시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앱 업데이트를 통해 고객이 체감할 수 있는 금융 혜택을 제공하고자 심혈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