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에 6번 외식하면 1만원 돌려받는다 
주말에 6번 외식하면 1만원 돌려받는다 
  • 염희선 기자
  • 승인 2020.08.13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 국민 외식비용 지원금 330억원 편성

<대한데일리=염희선 기자> 정부가 오는 14일부터 16일까지 5번 이상 외식을 하면 6번째 외식에 1만원을 환급해주는 캠페인을 진행한다.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침체된 외식업계의 경영위기 극복 및 내수 활성화를 위해 외식 활성화 캠페인을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정부는 이번 캠페인을 위해 330억원의 국민 외식비용 지원금을 추가경정예산안에 편성했다. 

캠페인은 오는 14일부터 시작된다. 14일 오후 4시부터 일요일(16일) 자정까지 외식업소를 5회 이용하면 6번쨰에 1만원이 캐시백 또는 청구할인으로 환급된다. 단 1회 이용시에는 2만원 이상을 결제해야 한다. 1일 최대 2회까지 가능하며 동일한 업소는 1일 1회까지만 인정된다. 

배달도 실적으로 인정되지만 배달 이용시에는 배달원을 통한 현장결제를 진행해야 한다. 유흥업소는 실적으로 인정되지 않는다.

참여를 위해서는 먼저 카드사 홈페이지나 모바일 앱을 통해 사전 응모를 마쳐야 한다. KB국민, NH농협, 롯데, 비씨, 삼성, 신한, 우리, 하나, 현대카드 등 9개 카드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