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생명·오렌지라이프 통합 사명 ‘신한라이프’ 확정
신한생명·오렌지라이프 통합 사명 ‘신한라이프’ 확정
  • 임성민 기자
  • 승인 2020.09.28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데일리=임성민 기자> 내년 7월 출범하는 신한생명과 오렌지라이프의 통합 보험사명이 ‘신한라이프’로 확정됐다.

신한금융그룹은 28이 조용병 회장 및 신한생명·오렌지라이프 양사 CEO, 임원 등 총 32명이 참석한 가운데 화상회의로 열린 ‘뉴라이프추진위원회’에서 내년 출범하는 그룹 통합 보험사의 사명을 ‘신한라이프’로 확정했다고 밝혔다.

신한금융은 통합 사명 결정을 위해 신한생명·오렌지라이프 양사 고객 및 브랜드 전문가, 금융·마케팅·경영관련 교수진, 보험설계사를 포함한 양사 임직원 등 약 6500명을 대상으로 선호도 조사를 실시했다.

신한금융은 브랜드 선호도 조사 전 과정을 독립적이고 투명하게 진행하기 위해 외부전문기관에 위탁해 진행했으며, 다양한 의견을 수렴한 결과 가장 높은 선호도를 보인 ‘신한라이프’를 통합보험사의 사명으로 결정했다.

통합 사명인 ‘신한라이프’는 신한생명의 ‘신한’과 오렌지라이프의 ‘라이프’를 함께 담아 두 보험사 간 통합의 의미를 잘 전달하고 있다. 또한 ‘신한’이라는 강력한 브랜드 기반으로 글로벌 보험사로 도약하겠다는 의미도 담고 있다.

통합 후 존속법인은 지주 및 양사 CEO, 이사진의 사전 의견수렴 과정을 거쳐 신한생명으로 최종 결정됐다. 또 양사는 향후 통합 사옥을 마련해 입주하기 전까지 당분간 ‘신한생명 L타워’와 ‘오렌지센터’를 같이 사용할 예정이다.

조용병 회장은 “새롭게 출범하는 ‘신한라이프’는 양사의 강점을 결합해 고객의 삶 전반(Life-cycle)의 가치를 높여줄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게 될 것”이라며 “앞으로 고객 중심으로 다양한 상품을 공급해 상품경쟁력을 강화하고, 디지털 혁신을 통해 고객관리 서비스를 더욱 향상시킬 수 있도록 통합 추진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