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축은행 마통 고객 절반은 20대
저축은행 마통 고객 절반은 20대
  • 염희선 기자
  • 승인 2020.10.08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데일리=염희선 기자> 저축은행이 판매하는 마이너스통장(마통) 고객 2명 중 1명은 20대였다. 

8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장혜영 의원이 금융감독원에서 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 6월 말 기준 저축은행 마이너스통장을 이용하는 2대는 1만4245명으로 전체의 57%를 차지했다. 

전체 마이너스통장 이용 금액은 2997억원으로 지난해 말보다 16.5% 줄었지만 20대만 20.0% 늘어난 612억원을 기록했다. 

신규 이용자도 20대가 많았다. 올해 상반기만 4978명이 증가했다. 지난해 1년 동안 20대 신규 이용자가 6313명 늘어난 점을 고려했을 때 증가세가 심상치 않았다. 

장혜영 의원은 "저축은행 마이너스통장 개설은 상대적으로 용이할 수 있지만 금리가 높아 채무불이행에 빠질 우려가 있다"며 "자산 격차 확대, 불평등 심화가 청년을 한계로 내모는 것은 아닌지 실태조사해야 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