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누적 중금리대출 공금액 2조 돌파
카카오뱅크, 누적 중금리대출 공금액 2조 돌파
  • 염희선 기자
  • 승인 2020.10.12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데일리=염희선 기자> 카카오뱅크가 인터넷전문은행 설립 취지 중 하나인 중금리대출 공급에 앞장서고 있다. 

카카오뱅크는 지난 9월 말 기준 누적 중금리대출 공급 금액이 2조원을 돌파했다고 지난 11일 밝혔다. 

카카오뱅크는 2019년 1월 정책중금리 대출 상품인 ‘사잇돌대출’을 시작으로 중금리 대출 공급에 나섰으며, 2019년에는 목표한 1조원 규모의 중금리 대출을 공급했고, 올해도 1조원 공급을 약속했다. 

올해는 전년대비 3개월 빠른 9개월만에 1조원 대출 공급을 달성했다. 상품별 공급액은 ‘사잇돌대출’이 9100억원이며, 카카오뱅크 자체 신용에 기반한 중금리대출인 ‘중신용대출’이 1120억원이었다. 

9월 말까지 올 해 공급액 1조220억원은 2018년 제1금융권 전체 중금리대출 공급액 8920억 대비 115% 수준(금융위원회 발표 기준)이다. 

카카오뱅크는 2018년 10월 ‘중금리 대출 발전방안 간담회’을 통해 2019년부터 매년 1조원, 총 4조1000억원 이상의 중금리대출 상품을 공급해 정책중금리 상품인 사잇돌대출의 활성화 및 자체 중금리 상품 출시를 통해 서민들의 이자부담 경감을 통한 서민금융 지원에 나설 것을 약속한 바 있다. 

카카오뱅크는 올해 1조원 대출 공급 목표를 달성했지만, 4분기에도 중금리 대출에 있어선 확대 기조를 유지할 계획이다.  지난 9월 25일 신용대출 금리 인상 조정 시에도 중금리대출의 대출금리는 조정 대상에서 제외했다. 

이밖에도 카카오뱅크는 제2금융권 기업들과 협약을 맺어, 중저신용자 고객들이 좀 더 나은 조건으로 대출을 받아볼 수 있는 연계대출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