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메트라이프 “고객의 사망보장·자산형성 투트랙 지원”
日 메트라이프 “고객의 사망보장·자산형성 투트랙 지원”
  • 최상태 강서50플러스센터장
  • 승인 2020.10.30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2일 ‘라이프베스트’ 변액보험 판매

일본의 메트라이프 생명보험회사가 인생 100세 시대를 맞아 건강수명과 자산수명을 연장하고 확실한 미래를 준비하기 위한 상품을 출시해 눈길을 끌고 있다.

메트라이프는 내달 11월 2일부터 ‘라이프베스트’ 변액보험을 판매한다. 이 상품은 매월 적정한 수준의 보험료만 내면 사망보장과 자산형성 기능을 지원한다. 생명보험으로 사망보장을 하면서 보험료의 일부를 특별계정으로 운영해 적립금에 반영하고 자산형성을 할 수 있다.

만일의 경우 사망보험금이 가족에게 지급되고 만기가 되면 운영실적에 따라 만기보험금을 받을 수 있다. 만기보험금은 일시금 또는 연금방식으로 받을 수 있어 노후의 생활자금으로 활용할 수 있다. 만기보험금액과 해약환급금액에는 최저보장이 없고 운용실적에 따라 변동한다.

이 상품의 특징은 장기투자, 적립투자, 분산투자방식으로 리스크관리를 하고 고객에게 정기적으로 계약 내용과 적립금을 알려준다. 부가서비스로 건강관리, 자금관리에 다양한 어려움을 상담해 주는 ‘생활상담 다이얼’을 운영하다. 보험계약자는 전화로 법률, 세금 등 일상생활에 필요한 상담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메트라이프의 ‘노후를 바꾸는 전국47개 지자체 조사’에 따르면 일본에서는 보험가입자들이 투자와 적립 등 자조 노력으로 자산수명을 늘리는데 관심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20~30대 젊은 세대를 중심으로 자산운용을 시작하고 싶은 사람이 많았으나 ‘어떻게 하면 좋은지 모르겠다’고 대답했다. 메트라이프는 이러한 조사결과와 고객 목소리를 종합해 생명보험의 보장기능에 중장기 자산형성 기능을 패키지로 한 상품을 발매하게 됐다.

메트라이프의 이번 상품 출시는 초고령사회 일본에서 보험사가 고객이 풍요로운 노후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자는 의도를 담고 있다. 소득보장과 부대서비스를 통해 자산수명과 건강수명을 늘리고 장수가 불안, 불행이 아닌 즐거움으로 바꾸도록 인생의 파트너 역할을 하자는 것이다.

강서50플러스센터장 최상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