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위, 금융규제 테스트베드 참여 기업 지원 받는다
금융위, 금융규제 테스트베드 참여 기업 지원 받는다
  • 정민혁 기자
  • 승인 2019.06.03 15: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금융위원회

<대한데일리=정민혁 기자> 금융위원회·한국핀테크지원센터는 오는 14일까지 금융규제 테스트베드에 참여하는 기업에 대한 비용 지원 신청을 받는다고 지난 2일 밝혔다.

지원규모는 총 40억원이며 개별기업에는 1억원 한도 내에서 테스트비용의 최대 75%까지 지원한다. 지원범위는 테스트에 소요되는 물적설비 등 직접비용이며 테스트와 직접 관련이 없는 인건비 등 간접비용은 지원대상에서 제외된다.

이번 지원은 혁신금융서비스(샌드박스)에 대한 집중 지원이 이뤄질 예정이다. 지원대상은 금융규제 테스트베드 참여 핀테크 기업 중 적정성 여부를 심사 받고 선별 지원한다. 중소기업 한정이며 금융회사는 제외한다. 동일 회계연도의 수혜 이력이 있는 경우 중복 지원이 불가하다.

또한 지정대리인 및 위탁테스트는 테스트를 위해 금융회사와 업무위탁계약 체결이 필요하므로 계약체결 후 비용지원 신청 가능하다.

앞선 1차 비용지원은 올해 신규예산 79억원 확정 후 사업수행자인 핀테크지원센터의 준비기간을 거쳐 개시했다. 1차 지원 접수 결과 12개 기업이 신청해 준비사항이 미흡한 4개 기업을 제외한 8개 기업이 선정됐으며 이들 기업은 3억4000만원을 지원받았다.

접수방법은 한국핀테크지원센터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신청서식을 다운로드해 작성 후 핀테크지원센터에 제출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