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로에너지’ 아파트 인천 송도에 첫 준공
‘제로에너지’ 아파트 인천 송도에 첫 준공
  • 염희선 기자
  • 승인 2019.07.02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힐스테이트 레이크 송도 공동주택 단지.
힐스테이트 레이크 송도 공동주택 단지.

<대한데일리=염희선 기자> 에너지 소비량을 대폭 줄인 고층 ‘제로에너지’ 아파트가 인천 송도에 들어섰다.

국토교통부는 현대건설과 함께 시범사업으로 추진한 고층형 제로에너지 공동주택, ‘힐스테이트 레이크 송도(886세대)’가 공사를 마치고 지난달 28일부터 입주를 시작했다고 2일 밝혔다.

제로에너지 건물은 고단열·고기밀 같은 패시브 공법으로 에너지 사용을 최소화하고 태양광 등 신재생에너지 설비로 에너지를 생산하는 건물이다.

1++(2등급) 이상 에너지효율등급, 최소 20% 이상 에너지 자립률을 인정받으면 제로에너지 등급(1∼5등급)도 얻을 수 있다.

힐스테이트 레이크 송도는 최적 에너지 사용을 제어하는 건물에너지관리시스템(BEMS, Building Energy Management System)을 갖춰 공동주택으로서는 처음으로 인증 절차를 밟아 제로에너지 5등급(에너지 자립률 23.37%)을 취득했다.

고층 아파트가 제로에너지 건물 기법으로 지어진 것도 국내에서는 이번이 처음이다.

특히 힐스테이트 레이크 송도는 단지 내 태양광·연료전지 등에서 생산된 신재생에너지가 여러 세대가 함께 사용하는 공간(공용부)의 에너지를 대부분 충당하도록 설계됐다.

이를 통해 기존 공동주택 대비 약 50% 수준으로 에너지 소비량이 줄어 인천광역시 공동주택 평균 대비 전기에너지의 약 50%, 난방에너지의 약 40% 이상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국토부와 현대건설은 예상하고 있다.

추가 공사비용이 발생했지만 제로에너지빌딩센터의 컨설팅과 기술지원, 취득세 15% 감면, 용적률 5% 완화 등 다양한 지원을 통해 분양가를 주변 공동주택 수준으로 유지했다는 점, 수입 자재가 아닌 국내 생산·유통 자제만을 사용한 점도 의미 있는 성과로 꼽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