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르신 기초연금 시행 5주년, 수급자 520만명 돌파
어르신 기초연금 시행 5주년, 수급자 520만명 돌파
  • 염희선 기자
  • 승인 2019.07.04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데일리=염희선 기자> 기초연금제도 도입 이후 기초연금 혜택을 받는 어르신이 100만명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민연금공단은 2014년 7월 도입한 기초연금제도로 인한 기초연금수급자가 지난 3월 520만명을 돌파했다고 4일 밝혔다. 

기초연금은 만 65세 이상 어르신의 노후소득을 보장하고 생활 안정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소득·재산 수준이 단독가구 월 137만원, 부부가구 월 219만2000원 이하인 어르신들에게 지급한다. 

제도 도입 당시에는 424만명이었던 기초연금수급자 수는 국민연금공단의 신청 안내와 제도 홍보 노력으로 지난해 500만명을 넘어섰고, 65세 이상 인구 대비 수급자 비율도 매년 증가하고 있다. 

공단에서는 한 분의 어르신이라도 몰라서 못 받는 일이 없도록 연간 90만여명의 수급가능자를 발굴·안내했으며, 매년 40만~50만명의 어르신이 기초연금의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됐다.

또한 거동불편으로 방문 신청이 어려운 어르신을 위해서는 공단 직원이 직접 방문해 상담·접수하는 ‘찾아뵙는 서비스’를 매년 6000여건 제공하는 등 국민편익을 위해서도 노력했다.

자료=국민연금공단

한편 2014년 7월 월 최대 20만원으로 시작했던 기초연금은 매년 4월 물가 인상만큼 증액해 지급하다가, 현 정부들어 지난해 9월 월 최대 25만원으로 인상했다. 지난 4월 소득하위 20% 이하 저소득수급자에게는 월 최대 30만원으로 올렸다. 

정부의 기초연금액 인상 정책 결과 수급자의 86.7%가 ‘생활에 도움이 된다’고 응답하는 등 어르신들의 생활안정에 긍정적 영향을 미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