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5세 어르신, 병·의원에서 폐렴구균 예방접종 받으세요
65세 어르신, 병·의원에서 폐렴구균 예방접종 받으세요
  • 염희선 기자
  • 승인 2020.06.19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데일리=염희선 기자> 질병관리본부는 오는 22일부터 전국 65세 이상 어르신의 폐렴구균 예방접종을 민간 병‧의원(지정 의료기관)까지 확대 시행한다고 밝혔다.

폐렴은 국내 사망 원인 중 3위(45.4%, 2018년 기준)이며, 특히 65세 이상 어르신에서는 폐렴구균으로 인한 침습성 폐렴구균 감염증(균혈증을 동반한 폐렴, 뇌수막염, 심내막 등)은 치명적이다.

어르신의 침습성 폐렴구균 감염증 예방으로 질병 부담을 감소하고 건강수명 연장 및 삶의 질 향상을 위해 2013년 5월부터 전국 보건소에서 어르신 폐렴구균 예방접종 지원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어르신 폐렴구균 접종은 보건소 접종으로 접종률이 70% 수준이었으나, 2020년에는 코로나19 유행으로 전년 동기간 대비 4분의 1 수준으로 감소했다.

이에 질병관리본부는 어르신의 건강보호와 코로나19에 의한 중증 폐렴 예방을 위해 오는 22일부터 어르신 폐렴구균 예방접종을 민간 병‧의원(지정 의료기관)까지 확대 시행할 예정이다.

65세 이상 어르신 중 폐렴구균 예방접종을 하지 않은 어르신들은 오는 12월 31일까지 주소지에 관계없이 민간 병‧의원(지정 의료기관) 및 보건소에서 무료접종이 가능하다.

예방접종이 가능한 민간 병‧의원(지정 의료기관)은 관할 보건소 문의 및 예방접종도우미 누리집 또는 이동통신 애플리케이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안전한 예방접종을 위해 병‧의원 방문 전 사전예약으로 방문 시간을 정하고, 예약된 시간에 맞춰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의료기관을 방문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