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연금, 이젠 모바일로 관리한다
국민연금, 이젠 모바일로 관리한다
  • 염희선 기자
  • 승인 2020.10.06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곁에 국민연금, 200만 돌파

<대한데일리=염희선 기자> 국민연금공단은 모바일앱 ‘내 곁에 국민연금’이 지난 9월 말 기준 누적 다운로드 수 200만건을 기록했다고 6일 밝혔다.

내 곁에 국민연금은 지사를 방문하지 않고도 24시간 언제든지 국민연금 납부내역 및 예상연금액 조회, 연금 급여 청구, 수급자 계좌 변경 신고 등을 할 수 있는 공단의 모바일 앱이다.

모바일 중심의 정보기술 변화와 지사방문에 따른 불편 해소를 위해 2018년 출시됐다. 증명서 발급, 개인‧퇴직연금과 같은 사적연금을 포함한 ‘내 연금액’ 조회 등 총 73종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그간 서비스 종류를 대폭 확대하고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한 결과, 도입 3년만에 누적 다운로드 200만명을 달성하고 2020년 방문자 수 172만명을 돌파하는 성과를 거뒀다.

공단은 모바일앱의 ‘팩스전송’을 통해 연금 신청이나 수급권 확인을 위한 증빙서류 제출시 고객이 직접 사진 촬영 후 지사로 전송할 수 있도록 개선하는 등 국내‧외 수급자의 편의성을 크게 향상시켰다.

또한 간편인증을 도입함으로써 고객이 공인인증절차를 거치지 않고 지문이나 안면인식만으로 로그인이 가능하여 다양한 서비스를 보다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올해 하반기에는 내 곁에 국민연금을 통해  ‘연금산정용 가입내역안내서’ 등 8종의 전자증명서 발급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신청한 증명서는 행정안전부 앱 정부24 전자지갑으로 손쉽게 받아볼 수 있다.  

한편 공단은 ‘앱 다운로드 200만 돌파’를 기념하여 앱 이용자를 대상으로 이달 26일까지 3주간 모바일 서비스 발굴 및 개선을 위한 ‘모바일 앱 만족도 조사’를 실시한다.

설문은 모바일앱에서 참여 가능하며 추첨을 통해 소정의 상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