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보험 비대면 가입 80%가 2030세대
건강보험 비대면 가입 80%가 2030세대
  • 임성민 기자
  • 승인 2021.01.14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보맵)
(자료=보맵)

<대한데일리=임성민 기자> 비대면으로 건강·저축보험을 가장 많이 가입한 연령층은 밀레니얼 세대인 것으로 나타났다.

인슈어테크 기업 보맵은 14일 보장피팅 서비스를 중심으로 ‘2020년 숫자로 보는 보맵’을 공개하며 이같이 밝혔다.

보장피팅은 가입한 보험을 확인하고 필요한 보장을 추천해주는 맞춤형 보험관리 솔루션이다.

보맵에 따르면 지난해 9월 보장피팅 서비스 출시 이후 암, 실손 의료비보험, 뇌·심장 등 건강·저축보험에 가입한 30대 비중은 48%로 전 연령 중 가장 높았다. 이어 20대와 40대, 50대가 각각 33%, 17%, 2%를 차지했다.

보맵은 경제활동의 주축으로 성장하고 있는 밀레니얼 세대가 전체 가입의 81%로 다른 연령층에 ㅂ해 디지털 보험가입에 적극적인 것으로 분석했다.

보험 종류별로는 실손보험 가입이 가장 많았고, 통합(암, 뇌·심장), 암보험이 뒤를 이었다.

일상생활에 필요한 미니보험 가입은 1일 운전자보험이 54%로 높은 비중을 차지했고, 홀인원 골프보험(33%), 1일 자전거보험(7%) 순으로 높았다.

보맵을 통해 보험금을 가장 많이 청구하는 요일은 월요일이었다.

보맵 보험금 간편청구 서비스는 팩스 없이 사진만으로 보험금을 청구할 수 있는 서비스로, 지난해 누적 청구 건수 20만건을 넘어섰고 청구 이후 상담을 통해 추가로 찾아준 누적 보험금은 1억7300만원이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